젠의원

개막식 연출 담당자도 해임…"홀로코스트 희화화"

페이지 정보

작성자 볼케이노 작성일 21-09-15 12:34 조회 2회 댓글 0건

본문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오는 23일 열리는 도쿄올림픽 개막식의 연출 담당인 고바야시 겐타로가 해임됐다고 마이니치신문이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 관계자를 인용해 22일 보도했다.


코미디언 출신인 고바야시는 과거 유대인 대학살(홀로코스트)을 콩트의 소재로 삼은 동영상이 최근 확산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비난을 받고 있었다.


도쿄올림픽 관련 인물이 자리에서 물러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개막식 음악감독이었던 오야마다 게이고는 학창 시절 장애인 학생들을 반복해서 괴롭혔다는 논란 속에 사임했다.


앞서 모리 요시로 조직위 회장도 "여성은 말이 많아 회의가 오래 걸린다" 등의 여성 비하 발언을 해 지난 2월 사임했다.


이 밖에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총괄 예술감독이었던 사사키 히로시는 개막식에 출연 예정인 인기 코미디언 와타나베 나오미를 돼지에 비유한 사실이 밝혀져 지난 3월 역시 사임했다.


http://naver.me/xaPHabr4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료기관명칭 젠의원 ㅣ 사업자등록번호 617-33-42451 ㅣ 대표자 김경민 ㅣ 비급여안내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센텀남대로 50 904(우동, 센텀임페리얼타워) ㅣ TEL 051 918 7755~6 ㅣ FAX 051-918-7755
COPYRIGTH 젠의원 ALL RIGHT RESERVED.